본문으로 바로가기

원장 인사말

이대목동병원 의생명연구원장 김영주
안녕하십니까?
이화의료원 이화의생명연구원장 김영주입니다.

이화의료원은 한국 최초로 여성만을 위한 보구녀관(普救女館)의 역사로 시작된 이래, 1993년 5월 이대목동병원 개원과 2009년 3월 여성암병원 설립에 이어 2019년 2월 이대서울병원이 개원한 이후 또 다른 도약의 길목에서 서울 서남권 지역에서 병원간 전략적 자리매김과 글로벌 수준의 연구중심 대학병원으로서의 면모를 확고히 다지는 대단히 중요한 시기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이화의생명연구원에서는 미래 의학의 융복합 연구와 산·학·연·병 네트워크를 통해 다음과 같은 사업을 추진하고자 합니다.

1. 바이오-메디컬 산업 육성을 위한 기초의학과 임상의학 융복합 연구와 의사과학자 양성 미래 의학 요구에 부응하여 목동병원, 서울병원, 의과대학 교수님들과의 연구 교류를 통해 기초의학과 임상의학의 융복합 중개 연구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 방안을 모색하며 의사과학자 양성에 힘쓰겠습니다.

2. 이화첨단융복합 Medi-Healthcare Cluster를 통한 산·학·연·병 체계 확립 2020년 7월에 이화첨단융복합 Medi-Healthcare Cluster 산학협력관을 구축하여 현재 9개 연구소 및 기업이 입주하여, 이화 바이오 코어 연구소의 공용 연구 장비 연계 지원, 동물실험실, 기술교류회, 네트워킹 프로그램 등 다양한 지원프로그램들을 운영, 확대해 나가겠습니다. 또한 마곡 지구와의 활발한 및 기술사업 협력과 이화여자대학교의 학술 연구를 기반으로 산·학·연·병 연구기획과 성과 도출 및 사업화를 위한 구체적인 제도 마련하고 체계를 확립하겠습니다.

3. 대형 국책과제 주관기관으로서의 역할 저희 이화의료원은 2019년부터 E(Environment), W(Well-aging), H(Human Tx Development), A(Al/Big-data) 분야의 4대 특화 분야를 중심으로 국책과제 수주를 준비해왔습니다.

그 결과로, 이대목동병원은 2021년 6월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의 "감염병 특화 개방형실험실" 주관기관으로 선정되어 올해 3차년도 과제 수행 중에 있으며, 2022년 4월 한국연구재단의 "바이오 Core Facility 구축사업"의 주관연구개발기관으로 선정되어 7년간 100억 원의 연구비를 수주 받아, 대형 국책과제 주관기관으로서의 경험의 쌓아가고 있습니다. 이대서울병원은 데이터 중심 병원의 수행기관으로서 임상 데이터 활용 인프라를 갖춰나가고 있으며, 목동병원과 차별한 전략으로 대형과제 수주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4. 기술사업화 등을 통한 지속적인 사업화·수익창출 이화의생명연구원은 혁신적 의료기술 연구와 사업화를 위해 기술사업화 생태계를 구축하고, 향후 의료기술자회사 설립을 통한 수익 기반 마련 및 지속적인 수익 창출 구조를 마련하는데 중심축으로의 역할을 하겠습니다.

저희 이화의생명연구원에서는 EU=MC², 즉 Ewha Uniqueness for Medical Convergence Compass의 구호 아래 의학적 융합연구의 컴퍼스(나침반)로서의 역할을 수행하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화의생명연구원장
김영주